2039281019_Q1eKUvCw_Rooftop_solar

지붕에 설치하는 태양광 패널을 사려는 행렬이 줄을 잇고 있다. 태양광발전산업에는 엄청난 뉴스다.북미지역 태양광발전 시장으로선 번째 골드러시(Gold Rush 19세기 미국에서 금광이 발견된 지역으로 사람들이 몰려든 현상)도이치방크 마켓리서치팀의 말이다.

‘2014 아웃룩 : 2 골드러시가 시작된다라는 도이치방크 리포트를 보면 이런 추세를 주도하는 세력은 바로 태양광패널 설치를 전문으로 하는 기업들이다. 태양광발전용량은 올해 46GW(기가와트),내년 56GW 예상하고 있다

향후 2~3년간 태양광산업의 하부인 장치업체가 정책변화를 이끄는 주체가 것이다라고 리포트는 밝혔다. 금융회사로부터 차입여건도 극적으로 개선될 것이란 예측도 함께 내놓았다.

일리있는 분석이다. 설치업자들은 2016 세금우대정책이 종료되기 전까지 급격한 성장을 지속하고 있다. 주택시장도 마찬가지로 성장잠재력이 크다. 현재까지 주택소유자는 새로 태양광패너을 설치하면30% 세금우대혜택을 받을 있다. 이는 세금납부자에게 좋은 소식일 아니라 태양광패널 설치업자들에게도 시장을 확대할 절호의 기회가.

태양광패널 대여업체(solar leasing companies)에게도 좋은 소식이라고 도이치방크는 지적한다.

태양광패널 대여업체들은 이익률이 대단히 놓다. 2016 투자세액공제(ITC investment tax credit)종료를 앞두고 대여고객 저변을 극대화하는데 강한 인센티브를 갖고 있다대여가격을 낮출 있다는 뜻이다.

그러나 애널리스트들에 따르면 수요와 공급사이의 격차(Gap 수급불균형) 때문에 설치업체를 비롯한 일부 시장에서는 위기요인도 남아있다. 물론 공급이 급속히 늘어나면서 자연스레 해소될 것으로 기대하는 애널리스트들도 많다.

태양광발전산업에 대한 투자가 2013년말부터 늘어나기 시작했다. 미국과 캐나다, 외의 나라에서 태양광 기업들은 프로젝트를 확대하고 있다. 태양광발전과 풍력발전이 연방조세지원 프로그램 축소로 어려움을 겪을 것이라던 지난해의 예측을 탈피하는 양상이다.

http://www.triplepundit.com/2014/01/2014-solar-pv-market-heading-second-gold-rush/

의견 남기기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