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Home Depot, BJ

[김건형 김성범 기자] 기간 : 2014년 7월 14일 ~ 7월 19일
출처: CSR WIRE, Green Biz

1) Building toward sustainable, resilient cities in 2050
By 2050, seven out of every 10 people on Earth will be an urban dweller. What the cities of the future look like depends largely on decisions we make today.
2050년까지 지속가능한, 복원력있는(resilient) 도시 만들기
2050년까지 인류 10명 중 7명이 도시에 거주하게 될 것이다. 도시의 미래는 지금 우리가 내리는 결정에 따라 크게 달라진다.
출처: http://www.greenbiz.com/blog/2014/07/15/how-cities-can-be-sustainable-2050

2) Home Depot, BJ’s take first steps to protect pollinators
Under pressure from customers, big box retailers offer to label plants labeled with bee-killing neonicotinoids and look for alternatives.
홈데포와 BJ, 꿀벌 보호를 위한 노력의 첫 걸음
소비자들의 압력으로 가정용 건축자재 유통회사인 홈데포와 BJ 홀세일클럽이 살충제 ‘네오니코티노이드(neonicotinoids)’를 사용한 식물에 라벨을 붙이고 꿀벌 보호를 위한 대안을 찾고있다.
출처: http://www.greenbiz.com/blog/2014/07/14/home-depot-bjs-take-first-steps-protect-pollinators

3) How California dominates in clean tech leadership
In the latest Clean Edge ranking, cities in the Golden State shine in energy, transportation and green buildings
캘리포니아, 청정기술 리더십을 보여주다
청정 에너지기술 연구 보고서인 클린 에지(Clean Edge)에 따르면 캘리포니아 도시들이 에너지, 유통, 친환경 건물 분야에서 선두를 달리고있다.
출처: http://www.greenbiz.com/blog/2014/07/14/lush-founder-dont-worry-be-profitable

4) This book is a roadmap for business careers in sustainability
Katie Kross is managing director of the Center for Energy, Development, and the Global Environment (EDGE) at Duke University’s Fuqua School of Business. she published her guide to sustainability careers “Profession and Purpose: A Resource Guide for MBA Careers in Sustainability”
지속가능성 경력자를 위한 로드맵
듀크대(Duke) 푸쿠아(Fuqua) 경영대학원 EDSG센터의 케이티 크로스(Katie Kross) 이사는 최근 지속가능성에 관한 직업 가이드 북 ‘직업과 목적 : 지속가능성 분야의 MBA 경력자를 위한 가이드’를 출간했다.
출처: http://www.greenbiz.com/blog/2014/07/17/book-business-careers-sustainability

5) How to track corporate action on climate change
Carbon Tracker 200 and Ceres collaborat e on a database of corporate climate change disclosures.
기후변화에 대한 기업의 행동을 추적하는 방법
카본트래커200(Carbon Tracker 200 탄소배출을 감시하는 비영리기구NPO)과 세리즈(Ceres 기후변화, 물부족 등 환경변화에 대응, 환경파괴없는 지속가능성을 위해 미국의 투자기금, 환경단체, 민간그룹들이 결성한 비영리 연합)는 기업의 기후변화 데이터베이스 공개를 위해 협력하고 있다.
출처: http://www.greenbiz.com/blog/2014/07/17/how-track-corporate-action-climate-chan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