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GM, BP, 버거킹, 클린턴재단

[김효진 이도은 객원연구원] 기간 : 2014년 6월 30일 ~ 7월 4일

1) GM unveils compensation plan for recalled car victims
: For each death the victim’s family is entitled to $1 million for the person who died. Payout expert Ken Feinberg announced just how much the families of the 13 victims of the defect and others injured will receive as a payment from GM.
GM, 리콜 차량 희생자에 대한 보상책 발표
각 유가족에게 사망자 보상으로 100만달러를 지급한다. 배당 전문가인 Ken Feinberg가 13명의 희생자 가족과 다른 부상자들이 GM으로부터 얼마나 많은 보상금을 받을 지에 대해 언급했다.
출처: http://fortune.com/2014/06/30/gm-unveils-compensation-plan-for-recalled-car-victims/

2) BP begins doling out medical claims for Gulf oil spill
: BP started paying the first 100 of 10,000 claims to oil spill victims, with many more expected to go through in the next two or three months.
BP, 걸프 기름 유출에 대한 의료 소송에 대응 시작
2~3개월내에 더 많은 보상이 이뤄지길 기대하는 가운데, BP가 기름 유출로 인한 희생자들의 요구 1만 가운데 우선 100건에 대한 보상을 시작했다.
출처: http://fortune.com/2014/07/01/bp-begins-doling-out-medical-claims/

3) GM didn’t recall as many cars as originally thought
: Automaker clarifies that not all CTS models are part of latest recall. GM ( GM 0.40% ) issued six recalls covering 8.4 million cars Monday, but only 264 CTS’s with coupe or wagon bodies are included.
GM 리콜규모, 기존 예상에 못미쳐
GM은 CTS 모델 전부가 최근 발표한 리콜 대상은 아니라고 밝혔다. 지난 월요일 GM은 840만대를 포함하는 6차례 리콜을 발표했지만 쿠페와 화물차량에 적용된 CTS 모델 264대만 해당된다고 밝혔다.
출처: http://fortune.com/autos/gm-recall-cadillac/

4) Bill, Hillary and Chelsea Clinton, the fundraising family extraordinaire
: WSJ research shows financial sector’s strong support, along with major contributions from Coca Cola, Goldman Sachs and News Corp. Coca-Cola and its employees donored more than $5.2 million. Financial giants Goldman Sachs and Citigroup are also high on the list, accounting for $4.9 million and $3.8 million in donations, respectively.
빌 힐러리 첼시 클린턴, 뛰어난 펀드레이징 집단
월스트리트저널은 코카콜라, 골드만삭스, 뉴스코프의 거액 기부 같은 재계의 강력한 지원에 대해 조사했다. 코카콜라와 그 임직원들은 520만 달러를 기부했다. 대형 금융회사인 골드만삭스와 시티그룹 역시 각각 490만, 380만 달러를 기록하며 높은 순위에 올랐다.
출처: http://fortune.com/tech/clinton-industry-donors/

5) UK councils could be required to recycle 70% of waste by 2030
: Proposals from European commission would require a significant increase in the proportion of UK waste diverted from landfill
영국 의회, 2030년까지 폐기물의 70%를 재활용해야 할 수도
EU 의회의 발의안은 쓰레기 매립장으로 가지않고 재활용되는 폐기물의 비중을 크게 늘리라고 영국에 요구하는 내용을 담고있다.

6) World Cup mascot Fuleco fails to promote ecology and conservation
: There were high hopes that Brazil’s World Cup mascot would create awareness around the country’s biodiversity challenges, but he hasn’t hit the mark
월드컵 마스코트 Fuleco, 생태계와 보존을 알리는 데 실패하다
브라질 월드컵 마스코트가 생물 다양성의 어려움에 대한 인식을 확산시킬 것이라는 기대를 모았으나, 성공하지 못했다.
출처: http://www.theguardian.com/environment/2014/jul/02/recycling-target-uk-councils-waste-europe

7) Regulators Criticize Chrysler for Delay in Repairing Recalled Jeeps
: Federal auto regulators, criticized recently for not acting aggressively enough on safety issues, turned some of their fire on Chrysler on Wednesday, saying in a harshly worded letter that the automaker was taking too long to repair 1.6 million recalled Jeep sport utility vehicles.
규제기관들은 리콜된 Jeep 수리가 지연되는데 대해 Chrysler를 비판
미 연방 자동차 규제기관들은 최근 크라이슬러가 안전문제에 대해 충분히, 적극적으로 조치하지 않는 것에 대해 비판했다. 크라이슬러가 리콜한 1600만대의 Jeep 스포츠 유틸리티 차량을 수리하는 데 많은 시간이 소요되고 있다고 신랄하게 비판한 것.
출처: http://www.nytimes.com/2014/07/03/business/regulators-criticize-chrysler-for-delay-in-repairing-recalled-jeeps.html?_r=0

8) Daimler Demonstrates a Self-Driving Truck
The Mercedes-Benz Future Truck 2025 shown in eastern Germany is designed to steer itself at highway speeds.
“This in turn results in a more sustainable transport system to the benefit of the economy, society and consumers.” Wolfgang Bernhard, the head of Daimler Trucks said
무인트럭을 공개한 다임러
다임러는 독일 동부지역에서 시운전을 통해 ‘메르세데스 벤츠 퓨처 트럭 2025‘가 고속도로에서 운전자없이 스스로 주행이 가능함을 증명했다. 다임러 트럭 대표인 볼프강 버나드는 “퓨처 트럭 2025는 경제, 사회 그리고 고객에게 이익을 주고 더 지속가능한 교통 시스템을 제공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출처: http://www.nytimes.com/2014/07/04/business/daimler-demonstrates-a-self-driving-truck.html?ref=international

9) High paying jobs are more plentiful as economy improves
There’s good news to go along with today’s job report that showed a sharp drop in unemployment. Many of the new jobs created this year are high-paying, offering further proof of an economic rebound since the last recession.
경기 회복으로 인해 더 풍부해진 고연봉 직업
실업률이 상당히 감소했다는 소식과 함께, 작년 불경기 이후 경제가 다시 살아남으로써 올해 고연봉의 새로운 직업들이 늘어났다.
출처: http://fortune.com/2014/07/03/high-paying-jobs-are-more-plentiful-as-economy-improves/

10) San Francisco Burger King serves up Gay Pride Whopper
Burger chain is the latest company to publicly support LGBT rights. In honor of LGBT pride week, the fast food company is offering a “Proud Whopper” wrapped in rainbow packaging at one San Francisco franchise. The restaurant is located along the route of last Sunday’s Gay Pride Parade.
게이 햄버거를 출시한 버거킹
샌프란시스코의 버거킹은 공식적으로 LGBT(레즈비언과 게이, 양성애자, 트랜스젠더의 앞글자를 딴 것으로 성적소수자를 의미)의 권리를 옹호하기로 했다. 성적 소수자의 자부심 주간(LGBT pride week)을 기념, 게이 퍼레이드가 시행되는 거리에 위치한 버거킹 매장들은 무지개 포장지로 싼 ‘자부심 와퍼 햄버거’를 제공했다.
출처: http://fortune.com/2014/07/02/san-francisco-burger-king-serves-up-gay-pride-whoppe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