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2fb2553fb321f3311f38bef31be200f135043

[홍슬기 기자] 롯데건설은 지난 22일 부산 동구 소재의 저소득 가정을 방문하여 임직원 봉사활동을 펼쳤다.

롯데건설의 부산지역 현장 및 C/S 센터 임직원으로 구성된 25명은 부산시 동구 범일동과 초량동 내 총 4세대를 방문해 주거환경 개선 봉사활동을 했다. 해당 세대는 동구청의 추천을 받아 선정되었으며, 부산 동구청 관계자들이 현장을 방문해 참가자를 격려하고 지원물품 전달식에도 참석했다.

이날 시행한 봉사활동은 가정 내 노후시설을 보수 및 교체하는 작업으로 벽체 보수, 방수, 도배, 도장, 주방공사 및 공부방 설치 등이 이뤄졌다. 또한, 각 세대에 냉장고, PC, 청소기 등 실용적인 지원물품도 전달했다.

롯데건설은 전 임직원이 매달 사회에 환원한 급여만큼 회사가 돈을 기증하는 매칭그랜트 제도로 마련된 봉사기금을 조성해왔다. 매칭그랜트 제도를 통해 마련된 기금을 재원으로 사랑나눔 봉사단이 그 동안 자율적으로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쳐 왔다.

사랑나눔 봉사단은 2011년 18개의 봉사팀으로 시작해 나눔의 즐거움을 회사 전체로 전파하며 5년만에 119여개의 자발적인 봉사팀으로 확대되었다. 각 봉사팀은 자율적으로 어려운 이웃을 방문해 도배, 장판교체는 물론 보일러 교체, 누수 보수 등 건설업에 맞춘 재능기부를 실시했다. 또한 사회복지시설이나 어려운 이웃을 방문해 무료급식, 체험학습, 문화공연행사 등의 활동을 진행했다. 

의견 남기기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