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SC062031-1024x596

[홍슬기 기자] KT가 지난 16일 사단법인 한국소비자학회에서 선정하는 ‘2015 소비자대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소비자대상은 한국소비자학회가 매년 고객 지향적 마인드로 소비자 복지, 권익 증진 및 고객 행복에 기여를 한 기관 또는 기업을 선정해 시상한다. 선정 기준은 ▲소비자 지향 선도 전략 ▲사회적 책임 구현 ▲소비자 지향적 제품 개발(제품 차별화) ▲고객 만족 ▲브랜드 자산 및 기업이미지 제고 5가지 항목이다. 선정된 우수 사례는 학회지와 학술대회 등을 통해 현장과 학계에 전파된다. 

KT는 2014년 CEO 직속의 ‘고객최우선경영실’을 신설하고 4대 핵심영역(CS, 네트워크, Product, 채널)에서 고객의 경험을 1,600여개로 세분화하여 고객 만족도를 측정하고 이를 향상시키기 위한 과제를 도출 및 실천했다. 

2015년에는 고객경험품질혁신을 위한 개선 영역을 B2B로 확대하는 한편 기존의 B2C 영역은 보다 차별화 된 가치를 제공하는 방향으로 운영하고 있다. 이를 통해 고객 입장에서의 불만 요소를 고객이 체감하기 전에 먼저 파악해 개선하는 선제적 고객 만족 서비스 과제를 도출해 실행 중이다.

특히 KT는 ‘레인보우체이서’로 불리는 약 230명의 신입사원들이 총 4개월 간 고객의 입장에서 상품과 서비스를 체험하도록 하고 이 과정에서 고객의 숨겨진 니즈까지 발견해 고객을 만족시킬 수 있는 현장감 있는 아이디어를 발굴한다.

KT 김철수 고객최우선경영실장은 이날 시상식에서 “앞으로도 고객경험품질 혁신을 통한 진정한 글로벌 1등 KT로 거듭날 수 있도록 더욱 최선을 다할 것” 이라고 밝혔다.

 

의견 남기기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