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_7

[홍슬기 기자] 프리미엄 햄버거 브랜드 버거킹이 10월 11일까지 재취업으로 희망을 찾는 장년층을 대상으로 영업 관리직을 정규직 형태로 채용한다. 이번에 채용을 진행하는 영업 관리직은 고객들에게 우수한 품질의 제품, 친절한 서비스, 그리고 청결한 매장 환경을 제공할 수 있도록 매장에 대한 전반적인 업무를 관리하게 된다. 버거킹은 업계 최초로 30~40대를 비롯한 장년층 대상 정규직 채용을 진행해 많은 관심이 예상된다.

버거킹 영업 관리직 지원과 관련해 나이와 성별은 무관하며, 학력은 4년제 대학 졸업자 및 졸업 예정자 및 전문대 졸업자를 대상으로 한다. 지원자는 10월 11일 오후 11시까지 버거킹 채용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할 수 있다. 서류전형, 면접전형과 신체검사를 거쳐 선발된 합격자는 2일간 매장 실습 후 최종 면접을 통해 정규직으로 입사하게 된다.

버거킹 영업 관리직 최종 합격자는 주 5일 40시간 근무제로 일하게 되며, 4대 보험 적용, 퇴직금 지원, 경조사 지원, 일정기간 근속 후 자녀 학자금 지원, 성과급 지원, 문화 생활 지원, 건강검진, 온라인 교육 등 다양한 복리후생을 제공 받을 수 있다. 주부 사원의 경우 산전 휴직, 육아 휴직 제도 등을 폭넓게 지원하고 있어 일과 가정의 양립 지원에 힘쓰고 있다.

버거킹 인사 담당자는 “어쩔 수 없이 일자리에서 물러난 장년층의 재취업을 위해 채용 채널을 확대하여 운영할 계획이다. 장년층의 경우, 업무수행능력이 뛰어나고 책임감이 투철해 매장을 전체적으로 총괄하는 매니저 임무에도 남다른 역량을 발휘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이번 채용은 장년층의 경제 활동을 촉진시키려는 정부 정책에 발맞춰 진행하는 것으로, 국가 경제에 긍정적 영향을 미치는 것은 물론, 외식산업의 서비스 전문가를 성장시키는 기회가 될 것이다. 앞으로도 버거킹은 사회적 기업으로써 책임을 다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의견 남기기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