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일표 국회 CSR정책연구포럼 대표가 14일 서울 남대문로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대한민국 CSR 국제컨퍼런스’에 참석해 축사를 하고있다. 신태현 기자 holjjak@
▲홍일표 국회 CSR정책연구포럼 대표가 14일 서울 남대문로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대한민국 CSR 국제컨퍼런스’에 참석해 축사를 하고있다. 신태현 기자 holjjak@

[이투데이 권태성기자] “CSR 확산 운동은 지속가능한 사회를 만들고, 우리 기업의 글로벌 경쟁력을 강화하기 위한 아주 좋은 전략이다.”

국내 최초 CSR(기업의 사회적 책임) 전문 행사로 자리잡은 ‘2015 대한민국 CSR 국제컨퍼런스’가 14일 오후 대한상공회의소 국제회의장에서 성황리 개최된 가운데, 국회CSR연구포럼 대표를 맡고 있는 홍일표 의원은 이같이 강조했다.

홍 의원은 이날 축사에서 “글로벌 CSR는 지속 가능한 지구촌을 만들기 위한 좋은 행사”라며 “건강한 우리 사회 또는 지구촌의 유지와 발전을 위해 노력을 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CSR는 해외 진출하는 우리기업들이 여러가지 경쟁력 강화나 기업이 잘 안착하기 위한 목적도 있지만, 상생하는 것이 기업 발전에도 도움된다는 인식에서 모든 활동이 출발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홍 위원은 “국회 CSR포럼에서도 CSR 가치를 확산하기 위한 정책적 노력에 앞장서고 있다”며 “중소기업의 CSR 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중소기업 CSR 지원센터를 설립했고, 글로벌 CSR 활동 확대를 위한 예산도 확보했다”고 설명했다.

특히 그는 “산업부, 외교부, 조달청 등과 함께 CSR 확산ㆍ지원 활동에 앞장서고 있으며, 이를 뒷받침하기 위한 구체적 입법 작업도 진행 중”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경제신문 이투데이와 코스리(한국SR전략연구소)가 공동 주관하는 ‘대한민국 CSR 국제컨퍼런스’는 2012년부터 매년 CSR분야에 정통한 국내외 전문가들을 초청, 국내외 최신 트렌드를 공유하고 토론하는 국제행사다.

‘한국기업의 글로벌 CSR’ 주제로 열리는 이번 컨퍼런스에서는 중국 컨설팅기관인 신타오의 펑지라이 수석연구원이 ‘중국진출 외국기업의 사회책임활동 준수 사항과 성공 및 실패 사례’를, 전진철 CJ그룹 CSV경영실 부실장이 ‘CJ그룹의 글로벌 CSV경영’에 대해 각각 발표하며, 이장희 코트라 글로벌 CSR사업단장이 ‘우리 기업을 위한 코트라의 글로벌 CSR 지원사업’에 대한 내용을 공유했다.

권태성 기자 tskwon@etoday.co.kr

의견 남기기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