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운로드

[홍슬기 기자] 신한은행은 지난 12일(금) 강원도 춘천 소재 사회복지단체인 참사랑의집과, 시각 장애인을 위한 바리스타 직업체험장인 Eye Love Coffee 개점 현판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시각장애인 일자리창출 지원사업 중 하나인 Eye Love Coffee는 내부 기자재 부족 등으로 개점이 어려움을 겪고 있었으나 신한은행의 임직원 기부프로그램인 ‘신한가족만원나눔기부’ 지원사업을 통해 오픈하게 되었다.

강원도 유일의 시각장애인 거주시설인 참사랑의집은 Eye Love Coffee 운영을 통해 지역주민의 편안한 쉼터 제공과 장애인 직업체험 및 일자리 창출 사업을 계속해 나갈 예정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신한은행 임직원의 정성이 모인 기부금으로 장애인들에게 더 나은 미래를 꿈꿀 수 있는 공간을 제공 할 수 있어 기쁘다”며 “장애인의 자립과 사회참여 기회를 제공하는 사업에 지속적으로 관심을 가지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신한은행은 ‘따뜻한 금융’ 실천을 위해 2014년부터 임직원들이 매월 급여에서 일정액을 기부하고 사회소외계층을 지원하는 임직원 기부프로그램 ‘신한가족 만원나눔기부’ 사업을 하고있다.

신한은행 임직원들은 매월 본인 급여에서 1만원씩 모아 ‘신한가족만원나눔기부’ 사업을 통해 2016년 까지 약 39억원의 기부금을 국내외 소외계층을 위한 사회공헌 활동에 사용할 예정이다.

앞으로도 신한은행은 사회복지, 자원봉사, 환경보전, 문화예술, 공익상품 개발 등 다양한 형태의 공헌사업을 통해 대한민국 대표 금융기업 신한은행이 되겠다고 밝혔다.

 

의견 남기기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