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SC01855
국회CSR정책연구포럼 대표의원인 새누리당 소속 홍일표 의원이 세미나 개회사를 하고있다.

국회CSR정책연구포럼은 지난 13일 국회에서 ‘금융은 기업과 사회를 어떻게 변화시킬 것인가’라는 주제로 국제 세미나를 개최했다.

한국사회책임투자포럼과 유엔글로벌콤팩트한국협회 주관으로 개최된 이날 세미나는 새누리당 소속 김무성, 홍일표 의원 새정치민주연합 소속 이목희, 이언주 의원 등 여야 의원들이 대거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1부에서는 축사와 SRI · CSR 촉진기여 공로패 증정식이 2부에서는 SRI와 녹색기후기금을 주제로 연사들의 강연이 이어졌다.

개회사에 나선 홍일표 의원은 “기업에 절대적인 영향을 미치는 금융이 기업이 국제적인 흐름에 따라 사회책임투자를 할 수 있도록 유도하고 CSR에 관해 제대로 방향을 잡아줘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새누리당 김무성 대표는 “지속가능한 발전이 국제사회의 새로운 패러다임으로 정착되고 있다”며 “우리 금융산업도 경제, 사회, 환경의 균형적이고 지속적인 발전을 위해 국제적인 흐름에 적극 동참해야 한다”며 사회책임투자의 필요성에 공감했다.

한국사회책임투자포럼 김영호 이사장은 축사를 통해 “한국의 가장 큰 문제는 금융이다. 금융 개혁을 통해 기업을 변화시키는 것이 가장 확실한 길”이라며 “앞으로 CSR 잘하는 기업에게 국회 조달 시장에서 우대하는 법안이 준비되고 있다”고 밝혔다.

오늘 행사를 공동주관한 유엔 글로벌콤팩트 임홍재 사무총장은 “세계경제는 지속가능한 개발을 위한 충분한 금융 자산을 가지고 있다”며 “지금은 미래를 위해 전략적 투자를 해야 할 때이며 금융기관들은 기업들이 환경, 사회적 리스크를 측정할 수 있도록 도울 수 있는 전략적 위치에 서있다”고 말했다.

이어 한국사회책임투자포럼은 이목희, 이언주, 홍일표 의원에게 SRI · CSR 촉진에 대한 공로를 인정해 공로패 증정식을 가졌다.

DSC01927
왼쪽부터 한국사회책임투자포럼 양춘승 상임이사, 이언주 의원, 이목희 의원, 홍일표 의원, 리지아 노로나 UNEP DTIE 대표, 신한은행 안효진 부행장

한국사회책임투자포럼은 공로패 증정 이유에 대해 “이목희 의원은 지난해 12월 국회를 통과한 국민연금 투자의사 결정에 환경, 사회, 지배구조 등 ESG 요소를 고려할 수 있고, 이에 따른 기금 관리, 운용 현황을 공시해야 하는 ‘국민연금법 일부개정법률안’의 원안을 대표발의해 SRI 촉진에 기여했다”고 밝혔다.

이언주 의원 역시 사회적 책임에 관한 국제 표준인 ISO 26000에 근거해, 상장기업이 의무적으로 발간하는 사업보고서에 CSR에 관한 활동과 성과를 의무적으로 보고하도록 하는 ‘자본시장과 금융투자업에 관한 법률개정안’을 발의해 CSR에 대한 인식을 제고시켰다“고 선정이유를 각각 밝혔다.

의견 남기기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